누구나 쉽게 따라하는 인물 스케치

Front Cover
소울메이트, Apr 23, 2012 - History - 276 pages
0 Reviews


이제 공부가 아닌 행복을 위해 4B연필을 쥐어보자!

“한 번도 그림을 배운 적이 없는데요”라고 수줍게 물으며 이제 막 연필 인물화 그리기에 도전하는 사람들을 위한 책이다. 연필 인물화의 기초 기법부터 실전 테크닉까지 초보자를 위한 인물화 그리기의 핵심 노하우를 담았다. 많은 사람들이 그림에 대한 꿈을 막연하게 갖고 있지만 제대로 그림 한 점 그려본 적 없는 기억과 두려움 때문에 아직도 그림 그릴 엄두를 내지 못하고 있다. 이 책 한 권이면 초보자도 자신감 있게 인물화를 그릴 수 있다. 저자가 오랜 세월 동안 그림을 가르치면서 얻은 결론은 나이와 소질은 그림 그리는 데 전혀 걸림돌이 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그림은 관심과 노력만으로 충분하다. 이 책을 통해 누구나 쉽게 그림을 그릴 수 있고, 그림을 그리고 난 후 그 뿌듯함이란 말로 표현할 수 없을 것이다.
이 책의 구성은 크게 1부와 2부로 구성되어 있다. 1부에서는 초급, 중급, 고급단계로 구성해놓았다. 초급단계에서는 기초실기 과정을, 중급단계에서는 인물의 부분 연습과정을, 고급단계에서는 인물화를 그려나가는 진행과정과 그 단계에 맞는 설명을 다루었다. 2부에서는 기존의 책들에서 다루지 않았던 다양한 기법, 작품 보는 눈을 키우는 법을 선택하는 법을 실어놓았다. 특히 다양한 예시작들을 충분히 제시함으로써 독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했다. 사랑하는 사람의 모습을 4B연필로 정성스럽게 그리는 순간, 행복은 어느새 우리 옆에 찾아올 것이다. 이제 공부가 아닌 행복을 위해 연필을 잡아보자. 이 책을 보며 연필을 잡는 순간 모든 사람들이 이렇게 생각할 것이다. ‘그림을 그리니까 이렇게도 행복해지는 것을!’

언제 어디서든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는 스케치 입문서

이 책은 기존의 스케치 관련 책들과 여러 가지 면에서 확실히 차별화 포인트를 가지고 있다. 이 책이 기존의 책들과 다른 점은 크게 다음의 6가지다. 첫째, 그림을 그릴 때 사용하는 도구는 무수히 많다. 그러나 초보자들이 다양한 도구를 접했을 때 겪는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이 책에서는 4B연필 하나와 최소의 도구만으로도 모든 그림을 완성할 수 있는 과정을 실었다. 둘째, 혼자 배우는 그림일수록 어려운 부분이 많은 법이다. 이 책에서는 그림이 완성되어가는 과정을 쉽게 알 수 있도록 그림의 진행 과정단계를 세부적으로 나열하고, 단계에 맞는 설명을 자세히 첨부했다. 셋째, 다양한 연령대를 작품으로 그리려 할 때, 그 연령대가 가진 얼굴의 골격과 피부의 특징을 잘 알아야 그림을 그리는 데 도움이 된다. 이 책에서는 그림의 모델을 연령대별로 나눔으로써 특징을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넷째, 다양한 기법을 많이 접한다는 것은 독창적인 스타일을 만들어내는 데 큰 도움이 된다. 한 가지 기법만 고집하다 보면 작품을 보는 시각이 좁아지므로, 이 책에서는 독자들이 다양한 기법을 연습할 수 있도록 많은 참고작을 편성했다. 다섯째, 그림을 그리다 보면 막히는 부분을 찾지 못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 이유는 작품을 보는 눈이 부족하기 때문이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이 책에서는 많은 예시작들을 첨부해 그림 보는 눈을 높일 수 있도록 편성했다. 여섯째, 인물화를 쉽고 편하게 그리기 위해서는 사진의 선택이 매우 중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인물화를 그리기에 좋은 사진을 선택하는 방법을 부록에서 따로 소개했다.

What people are saying - Write a review

We haven't found any reviews in the usual places.

Other editions - View all

About the author (2012)

저자 - 김용일
저자 김용일은 국민대 공업디자인과를 졸업했으며 현재 모노그라프 화실을 운영하고 있다. 문화센터의 강사로, 송파미술가협회 회원으로, 미술작가모임 ‘change’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다수의 개인전과 그룹전을 했다. 17년이란 긴 세월동안 꿋꿋하게 미술지도를 하고 있는데, 군대 제대 후 늦은 나이에 미술을 시작해 긴 세월을 그림만 생각하며 여기까지 걸어왔다. 쉽지만은 않은 길이었지만 사람들을 가르치는 일이 재미있고, 그림을 그리며 행복해하는 분들을 보면서 큰 보람을 느낀다.

Bibliographic information